권오중 망언? “‘무한도전’ 못친소 멤버 중 내가 제일 못생겼더라”

KSTARS 기사입력 2012.12.01 01:35 AM
권오중 망언? “‘무한도전’ 못친소 멤버 중 내가 제일 못생겼더라”

MBC '놀러와', '무한도전' 등에 출연하며 예능 기대주로 떠오른 배우 권오중이 29일 방송된 KBS FM 라디오 '이현우의 음악앨범'에서 자신의 외모에 대해 언급했다.

생방송 중에 한 청취자가 "잘 생긴 배우가 MBC '무한도전 - 못친소 (못생긴 친구를 소개합니다)' 특집에는 왜 출연했느냐" 묻자, 권오중은 '아니다. 현장에 가보니 내가 제일 못생겼더라'라고 진지하게 고백했다.

그러면서 '못친소 출연진들은 실제로 뵈니 다들 매력있고 멋진 분들이었다. 사람의 외모는 그 사람이 가지고 있는 재능이나, 하는 말, 분위기에도 영향을 받지 않나. 내가 제일 못생긴 사람처럼 느껴져 약간 주눅이 들었다'고 밝혔다.

이에 청취자들은 "겸손하시기까지, 마음이 진짜 미남이시네요~", "전 오중님이 제일 매력있던데~", "권오중 흥해라!" 라는 반응을 보였다.

한편, 권오중은 절친한 동료 배우 정찬과 함께 KBS FM 라디오 '이현우의 음악앨범'의 목요일 코너 '오빠가 돌아왔다' 에 1년이 넘게 고정 게스트로 활약하며 재치있는 입담으로 사랑받고 있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