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평일 드라마·예능 시간대 대폭 개편…수목극 11시 편성

KSTARS 기사입력 2020.02.05 12:02 PM
[사진]tvN 제공,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사진]tvN 제공,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tvN은 다음 달부터 월화드라마를 밤 9시에, 수목드라마를 밤 11시에 편성하며 평일 프라임타임 블록을 대폭 개편한다고 지난 3일 밝혔다.

다음 달 11일 처음 방송되는 유승호·이세영 주연 '메모리스트'를 시작으로 tvN 수목드라마는 앞으로 밤 10시 50분에 시청자와 만난다.

월화극은 밤 9시로 전진 배치된다. 다음 달 23일 처음 방송되는 정해인·채수빈 주연의 '반의반'부터 적용될 예정이다.

수·목요일 밤 9시에는 예능 프로그램이 편성된다. 유재석의 퀴즈쇼 '유 퀴즈 온 더 블럭'이 내달 11일 새 시즌을 알리며 수요일 밤 9시에 시청자들과 만난다.

목요일 밤 9시대엔 신원호 PD-이우정 작가 콤비의 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이 3월 11일부터 방송된다. 이 드라마 후속으로는 tvN의 주력 예능 프로그램이 전파를 탈 예정이다

tvN의 이번 개편으로 '평일드라마 = 밤 10시' 편성 공식은 한층 더 유명무실해지는 모양새다.

지난해 MBC가 드라마 시간대를 밤 9시로 옮기면서 지상파 3사와 종편·케이블이 9시 반∼10시부터 11시까지 일제히 드라마를 방송하는 모습은 찾아볼 수 없게 됐다.

여기에 SBS가 지난달 '낭만닥터 김사부2'를 시작으로 월화드라마를 20분 앞당겨 밤 9시 40분에 방송하며 tvN과 JTBC과 '편성 경쟁'에 합류했다.

CJ ENM 미디어콘텐츠본부 편성&기획국 이기혁 국장은 "미디어 환경이 급변하는 만큼 시간대별 콘텐츠를 배치하는 전통적인 편성 방식을 깨고 콘텐츠별 특성에 맞는 유연한 편성 전략이 필요하다고 생각한다. 이번 개편을 통해 시청자의 다양한 니즈에 부합하고, 더욱 다채로운 콘텐츠로 즐거움을 선사하겠다"라고 전했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