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예슬, 이번엔 코걸이 패션…뱀 타투 이은 '파격 변신'

KSTARS 기사입력 2020.01.06 02:10 PM
[사진]한예슬 인스타그램
[사진]한예슬 인스타그램
[사진]한예슬 인스타그램
[사진]한예슬 인스타그램

배우 한예슬이 파격적인 스타일링을 선보였다.

한예슬은 지난 5일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제34회 골든디스크어워즈' 음반 부문 시상식에서 시상자로 참석했다. 이날 한예슬은 화려한 오프숄더 드레스, 뱀파이어를 연상케 하는 강렬한 립과 스모키 메이크업, 독특한 컬러 렌즈, 코걸이 등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시상에 앞서 한예슬은 "새로운 것에 도전하는 것이 가장 어려운 일이기도 하고 쉽지 않은 일인 것 같다"며 "새로운 콘셉트를 보여주는 아티스트분들이 너무 멋있더라. 그 아름다운 도전 응원한다"고 말했다.

한예슬은 같은 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시상식 때 선보인 메이크업 모습을 찍은 셀카를 공개했다.

한예슬은 그간 파격적인 이미지 변신으로 화제의 중심에 서왔다. 지난해 금발부터 핑크, 과감한 형광 투톤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염색을 소화해 눈길을 끌었다. 최근엔 칼 세 자루, 뱀 모양 등 몸에 새긴 문신을 공개하기도 했다.

한예슬은 유튜브 채널 '한예슬 is'를 통해 팬들과 활발히 소통하고 있다. 한예슬은 최근 MBC 예능 프로그램 '언니네 쌀롱' MC 자리에서 하차했으며 tvN 새 드라마 '낮과 밤' 출연을 검토 중이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