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무살 된 '슈스케 꼬마' 손예림, 솔로 가수로 5일 데뷔

KSTARS 기사입력 2020.01.03 04:42 PM
[사진]엔터테인먼트 뉴오더 제공, 솔로 가수로 데뷔하는 손예림
[사진]엔터테인먼트 뉴오더 제공, 솔로 가수로 데뷔하는 손예림

2011년 11살 나이로 엠넷 '슈퍼스타 K3'에 출연해 화제가 됐던 손예림이 솔로 가수로 정식 데뷔한다.

소속사 엔터테인먼트 뉴오더는 지난 2일 "손예림이 오는 5일 데뷔곡을 발표하고 본격적으로 솔로 가수로 활동할 예정"이라며 "스무살이라는 나이에 걸맞게 발랄하고 트렌디한 모습 등을 보여줄 것"이라고 밝혔다.

손예림은 엠넷 '슈퍼스타 K3' 방영 당시 어린 나이에도 조용필의 '이젠 그랬으면 좋겠네'를 열창하는 모습으로 이목을 끌었다. 초등학생으로는 유일하게 본선(슈퍼위크)에 진출했다.

고등학생이던 2017년에는 JTBC '믹스나인'에 출연했다.

작곡가 겸 기타리스트 손무현의 조카이기도 한 그는 지난해 서경대학교 실용음악학과에 입학했으며 그간 학업과 음악 작업을 병행해 왔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