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태현-이선빈, OCN '번외수사'서 형사-PD 변신

KSTARS 기사입력 2019.11.13 12:15 PM
[사진]블러썸엔터테인먼트(차태현), 유영준스튜디오(이선빈) 제공, 배우 차태현(왼쪽)과 이선빈
[사진]블러썸엔터테인먼트(차태현), 유영준스튜디오(이선빈) 제공, 배우 차태현(왼쪽)과 이선빈

OCN은 배우 차태현(43)과 이선빈(25)이 내년 상반기 방영할 드라마 '번외수사'에 출연한다고 지난 12일 밝혔다.

'번외수사'는 영화 제작진과 협업을 뜻하는 '드라마틱 시네마'의 내년 첫 작품이기도 하다.

이 작품은 각 분야의 유별난 아웃사이더들이 모여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으며 미제사건을 해결하는 액션극이다.

차태현은 한 번 문 사건은 절대 놓지 않는 '아웃사이더 형사' 진강호 역을 맡았다. 범인을 잡기 위해서라면 방법을 가리지 않는 독종으로 경찰대 출신도 아니고 '스펙'도 뛰어나지 않지만, 검거율만은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인물이다.

이선빈은 '정의감 넘치는 열혈PD' 강무영 역을 연기한다. 탐사 보도 프로그램을 만드는 강무영은 진실을 밝히기 위해 위험을 감수하고, 잠입 취재도 마다하지 않는 인물이다.

연출은 영화 '내 안의 그놈', '미쓰 와이프'의 강효진 감독이, 극본은 드라마 '실종느와르 엠(M)'의 이유진 작가가 맡았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