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풍 결혼 사진 공개, 미모의 신부와 백년가약 “잘 살겠다”

KSTARS 기사입력 2019.10.28 10:39 AM
[사진]제이마리드컴퍼니
[사진]제이마리드컴퍼니
[사진]제이마리드컴퍼니
[사진]제이마리드컴퍼니

웹툰 작가 겸 방송인 김풍이 지난 27일 미모의 신부와 결혼식을 올린 가운데 예식 사진이 공개됐다.

제이마리드컴퍼니에 따르면 김풍은 이날 서울 종로구 모처에서 비연예인 신부와 비공개 결혼식을 올렸다. 예식 형태는 스몰웨딩으로, 현장에는 가족과 친인척, 가까운 지인들만 초대됐다. 사회는 평소 절친한 동료 웹툰 작가인 이말년, 주호민이 맡았다. 축가는 육중완, 버블시스터즈 랑쑈가 불렀다.

신부는 9살 연하로 대기업에 재직 중으로 알려졌다. 청순하고 단아한 미모가 현장 하객을 사로잡았다는 후문이다. 실제로 공개된 결혼식 사진에서도 신부 미모가 눈에 띈다. 또한, SNS상에 공개된 결혼식 현장에서는 김풍과 신부가 웃음을 찾는 모습이 공개되기도 했다. 화기애애했던 현장은 여느 결혼식보다 즐거운 분위기 속에 진행됐다고.

김풍은 결혼식에 앞서 한매체와의 인터뷰에서 “(결혼을) 축하해줘서 감사하다. 조용하게 ‘쓱’ 가려고 했는데, 기사로 먼저 알려지면서 주변에서도 다들 알게 됐다. 축하를 많이 받고 있는데 쑥스럽다”며 “예비신부와는 2년여 전 지인의 소개로 만났다. 오래 알고 지내다가 자연스럽게 서로에게 스며들 듯이 사귀게 됐다”고 전했다.

결혼을 결심하게 된 계기에 대해서는 “복합적이다. 스스로 봐도 나는 참 별난 성격인데 예비신부가 그런 나를 잘 받아주더라. 내 생각을 존중해주고 이해해주는 현명한 사람”이라고 이야기했다.

작품 계획도 밝혔다. 김풍은 “작품도 준비 중이다. 얼른 준비해서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김풍은 웹툰 ‘폐인가족’, ‘내일은 럭키곰스타’, ‘찌질의 역사’ 등의 작품을 선보였다. 또한, JTBC 예능프로그램 ‘냉장고를 부탁해’ 고정 패널로 범상치 않은 요리실력을 뽐내 주목받았다. 다양한 프로그램에서도 활약 중이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