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현우 제대 "많은 것 보고 배웠다, 좋은 모습 보여줄 것"

KSTARS 기사입력 2019.10.21 07:02 AM
[사진]이현우 인스타그램
[사진]이현우 인스타그램

배우 이현우가 지난 19일 만기 전역해 눈길을 모았다.

이현우는 이날 경기도 파주에 위치한 1사단 수색대대에서 약 20개월간의 군 복무를 마치고 전역을 신고했다.

이현우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많은 분이 응원해주신 덕분에 군 생활 잘 마치고 돌아왔습니다. 이른 시간부터 먼 길 찾아와주신 팬 여러분에게도 진심으로 감사합니다. 1사단에서 지내는 동안, 활동을 하면서는 미처 느끼지 못했던 많은 것을 보고 배웠습니다. 앞으로는 더 좋은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사랑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이현우는 한층 늠름해진 자태로 눈길을 끈다. 군복을 입고 밝게 미소 짓고 있는 이현우의 듬직한 면모에서 전역 후 더욱 성숙해질 그의 모습을 기대하게 한다. 이현우는 복귀작으로 뮤지컬 영화 ‘영웅’을 확정 지으며 ‘열일’ 행보를 예고한다.

영화 ‘영웅’은 1909년 10월, 하얼빈에서 이토 히로부미를 사살한 뒤 일본 법정의 사형 판결을 받고 순국한 안중근 의사가 거사를 준비하던 때부터 죽음을 맞이하던 순간까지, 잊을 수 없는 마지막 1년을 그린 작품. 극 중 이현우는 안중근(정성화 분)과 암살 작전을 함께 준비하는 독립군의 막내 ‘유동하’ 역할을 맡았다. ‘유동하’는 조국을 되찾기 위한 일념 하나로 어린 나이에 독립운동에 나선 인물로, 패기 넘치는 비장함을 선보이며 묵직한 존재감을 발휘할 예정이다.

‘영웅’에는 뮤지컬 ‘영웅’ 초연부터 지금까지 안중근 역을 연기한 배우 정성화를 비롯해 김고은, 나문희, 조재윤, 배정남, 박진주 등이 출연을 확정한 상황. 이현우의 합류로 더욱 막강해진 라인업에 벌써 이들이 어떤 시너지 효과를 자아낼지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현우는 영화 ‘은밀하게 위대하게’, ‘기술자들’, ‘연평해전’ 등 다양한 작품에서 활약하며 관객들의 신뢰를 쌓아왔다. 특히 영화 ‘연평해전’으로 휴스턴국제영화제 남우조연상을 수상하는 등 연기력을 인정받으며 배우로서의 입지를 탄탄히 다졌다. 전역 후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이현우의 향후 행보에 많은 이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