옹성우, '인생은 아름다워'로 첫 스크린 도전

KSTARS 기사입력 2019.10.04 12:41 PM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워너원 출신 배우 옹성우가 뮤지컬 영화 '인생은 아름다워'(가제)에 캐스팅됐다고 배급사 롯데엔터테인먼트가 지난 1일 밝혔다.

이 영화는 학창 시절 자기 첫사랑을 찾아달라는 기상천외한 생일 선물을 요구한 아내 오세연(염정아 분)과 어쩔 수 없이 함께 길을 떠나게 된 남편 강진봉(류승룡) 이야기를 그린다.

최근 JTBC 드라마 '열여덞의 순간'에서 섬세한 연기로 호평받은 옹성우는 세연의 학창 시절 다정한 첫사랑 정우역을 맡아 스크린에 처음 도전한다.

남녀 주인공에는 '극한직업'의 류승룡과 드라마 'SKY캐슬'의 염정아가 일찌감치 캐스팅됐다. 영화 '국가부도의 날'을 연출한 최국희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이번 달 촬영에 들어간다.

각본은 '완벽한 타인' '극한직업'의 배세영 작가가 썼으며, '택시운전사' '말모이'를 선보인 더 램프가 제작을 맡았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