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엠, 다음달 美 할리우드 쇼케이스…신곡 첫 공개

KSTARS 기사입력 2019.09.26 02:21 PM
[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슈퍼엠 쇼케이스 포스터
[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슈퍼엠 쇼케이스 포스터
[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글로벌 프로젝트 그룹 슈퍼엠
[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글로벌 프로젝트 그룹 슈퍼엠

SM엔터테인먼트와 미국 캐피톨뮤직그룹이 손잡고 선보이는 프로젝트 그룹 슈퍼엠(SuperM)이 다음 달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SM은 슈퍼엠이 10월 4일 첫 미니앨범 '슈퍼엠'을 발표하고 5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 할리우드의 캐피톨 레코즈 타워에서 야외 쇼케이스 '슈퍼엠:라이브 프롬 캐피톨 레코즈 인 할리우드'를 개최한다고 지난 25일 밝혔다.

슈퍼엠은 샤이니의 태민, 엑소의 백현과 카이, NCT 127의 태용과 마크, 중국 그룹 웨이비(중국명은 웨이션브이)의 루카스와 텐 등 7명이 모인 연합팀이다.

이들 앨범은 이수만 총괄 프로듀서가 프로듀싱을 맡았다.

슈퍼엠은 유튜브로 독점 생중계되는 이날 쇼케이스에서 신곡 무대를 처음 공개한다. 행사는 무료로 진행되며 티켓은 슈퍼엠 공식 홈페이지(www.supermofficial.com)에서 예매하면 된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