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N 뉴스개편…김주하 '종합뉴스'와 현장성 살린 '프레스룸'

KSTARS 기사입력 2019.09.24 12:24 PM
[사진]MBN 제공, 김주하 앵커
[사진]MBN 제공, 김주하 앵커

MBN이 지난 23일 뉴스 개편을 단행했다.

개편의 중심은 김주하 앵커가 진행하는 메인뉴스와 오후 시간대 새롭게 선보이는 'MBN 프레스룸'이다.

우선 메인뉴스는 기존 'MBN 뉴스8'에서 'MBN 종합뉴스'로 제목을 바꾸고 오후 7시 30분부터 방송한다.

김주하 앵커의 시선을 통해 우리 사회의 오늘을 고민하는 기존 '뉴스초점', 현장을 누비는 기자들의 시선을 담은 '픽뉴스' 코너가 핵심이다.

평일 오후 3시 30분 새롭게 방송하는 '프레스룸'은 취재 기자들이 출연해 그들이 직접 선정한 이슈와 해설을 바탕으로 단독 기사에 숨은 뒷이야기, 뉴스메이커를 대상으로 한 기자회견 등 코너로 꾸민다. 진행자로는 김형오 앵커가 나선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