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편들의 예측 불가 요리대결…올리브 '극한식탁'

KSTARS 기사입력 2019.08.28 10:30 PM
[사진]올리브 제공
[사진]올리브 제공

남편들이 각자 아내를 행복하게 해주기 위한 일대일 '주방 배틀'을 펼친다.

오는 29일부터 매주 목요일 방송하는 올리브 채널의 새 예능 '극한식탁'은 매회 두 쌍의 부부가 출연한다. 이들 중 남편 2명이 제한 시간 내 미션으로 주어진 음식을 완성하는 요리 대결을 벌인다.

남편들은 결혼 후 까마득하게 잊고 있던 아내가 가장 좋아하는 음식, 첫 데이트 때 먹었던 음식 등을 요리할 예정이다.

남편들의 요리쇼를 중계할 MC 군단으로는 방송인 송은이, 김신영, 문세윤, 광희와 최현석 셰프가 출연한다. 1회 게스트로는 고태용과 조태관이 등장해 아내를 위한 요리사로 변신한다.

최현석 셰프 지난 27일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 열린 제작발표회에서 대결해보고 싶은 상대로 샘킴 셰프를 지목했다.

그는 샘킴을 향해 "집에서 한 요리 사진을 SNS에 올려서 많은 유부남의 목줄을 죄고 있다"라고 농담을 한 뒤 "누가 아내를 위해 더 사랑스러운 요리를 해줄 수 있는지 대결해보고 싶다"고 말했다.

그 외 출연자들은 초대하고 싶은 게스트로 하하-별, 위샤오광(于曉光)-추자현, 최민수-강주은 부부 등을 꼽았다.

연출을 맡은 정종선 PD는 "요리 프로그램을 어떻게 만들면 행복과 즐거움을 더할 수 있을까 고민하다가 남편이 아내를 위해 요리해주는 프로그램을 기획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29일 오후 8시 50분 첫 방송된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