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美 '틴 초이스 어워즈' 4관왕…3년 연속 수상

KSTARS 기사입력 2019.08.13 10:12 PM
[사진]몬스타엑스 공식 트위터 캡처, 11일(현지시간) 틴 초이스 어워즈 2019(Teen Choice Awards 2019)에서 공연을 펼친 그룹 몬스타엑스
[사진]몬스타엑스 공식 트위터 캡처, 11일(현지시간) 틴 초이스 어워즈 2019(Teen Choice Awards 2019)에서 공연을 펼친 그룹 몬스타엑스
[사진]YG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YG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방탄소년단이 미국 방송사 폭스가 주관하는 '틴 초이스 어워즈 2019'(Teen Choice Awards 2019)에서 3년 연속 상을 받았다.

지난 12일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은 11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허모사 비치에서 열린 '틴 초이스 어워즈'에서 '초이스 컬래버레이션', '초이스 서머 투어', '초이스 인터내셔널 아티스트', '초이스 팬덤' 부문 등 4관왕을 차지했다.

이는 올해 시상식 후보에 오른 뮤지션 가운데 최다 수상이다.

방탄소년단은 '초이스 인터내셔널 아티스트' 부문에서 2017년 이후 3년 연속, '초이스 팬덤' 부문에서 팬클럽 아미와 함께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수상하는 기쁨을 누렸다.

또 올해 새롭게 수상한 '초이스 서머 투어' 부문에선 5월부터 진행 중인 스타디움 투어 '러브 유어셀프 : 스피크 유어셀프'(LOVE YOURSELF: SPEAK YOURSELF)로 아리아나 그란데, 빌리 아일리시, 션 멘데스 등을 제치고 선정됐다.

'초이스 컬래버레이션' 부문에서도 할시가 피처링한 '작은 것들을 위한 시'(Boy With Luv)로 빌리 레이 사이러스가 피처링한 릴 나스 엑스의 '올드 타운 로드'(Old Town Road), 에드 시런과 저스틴 비버가 부른 '아이 돈트 케어'(I Don't Care) 등 쟁쟁한 후보를 물리쳤다.

이 밖에도 4개 부문 후보에 오른 걸그룹 블랙핑크가 '뚜두뚜두'로 '초이스 송:그룹' 상을 받았다.

그룹 몬스타엑스는 K팝 가수로는 처음 이 시상식에서 공연을 펼쳤다. 이들은 첫 영어 싱글 '후 두 유 러브?'(WHO DO U LOVE?)를 선보이며 스페셜 무대를 꾸몄다.

올해로 21회를 맞은 '틴 초이스 어워즈'는 13~19세 틴에이저들이 음악, 영화, 방송, 스포츠 등 각 분야에서 활약한 아티스트, 배우, 스포츠 스타들을 직접 뽑는 시상식이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