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시트' 해외 관객도 공략…24개국에 판매

KSTARS 기사입력 2019.08.08 02:48 PM
[사진]CJ엔터테인먼트 제공, 영화 '엑시트' 포스터
[사진]CJ엔터테인먼트 제공, 영화 '엑시트' 포스터

개봉 이후 박스오피스 1위를 달리는 영화 '엑시트'가 해외에서도 잇달아 개봉한다.

배급사 CJ엔터테인먼트는 '엑시트'가 북미, 베트남, 대만, 호주 등 24개국에 판매됐다고 지난 7일 밝혔다.

지난 2일 북미에서 선 개봉했으며 오는 9일에는 베트남에서 관객들을 만난다. 오는 21일 인도네시아, 30일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호주, 뉴질랜드, 대만에서 개봉한다. 홍콩, 마카오, 미얀마, 터키와 필리핀에서도 개봉을 준비 중이다.

이미 판매된 국가 외에도 영화에 대한 문의가 이어지고 추가 해외 배급과 관련한 협의가 이뤄지고 있어 더 많은 국가에서 개봉할 가능성도 커졌다고 CJ엔터테인먼트는 설명했다.

최윤희 CJ ENM 영화사업본부 해외배급팀장은 "'엑시트'는 기존 재난 영화에서 흔히 보는 악역, 신파 등의 코드가 없이 색다른 재미를 가진 재난 영화라는 점에서 국내 개봉 전부터 해외 바이어들 관심이 높았다"며 "가족애라는 보편적 공감대 속에 재기발랄하면서 스릴 넘치는 탈출 장면, 현실 코미디가 적절히 녹아있어 국적과 언어를 넘어 통용될 수 있는 요소가 많은 점이 장점으로 통한 것 같다"고 전했다.

한편, '엑시트'는 국내에서도 흥행을 이어간다.

전날 관객 37만149명을 추가하며 누적 관객 수 375만624명을 기록했다. 이로써 손익분기점(350만명)을 넘었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