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최강창민,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 5천만원 기부

KSTARS 기사입력 2019.07.31 11:38 AM
[사진]초록우산어린이재단
[사진]공식 사이트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은 가수 최강창민(본명 심창민·31)이 다문화 가정 아이들을 위해 써달라며 5천만원을 기부했다고 지난 30일 밝혔다.

재단은 이 돈을 다문화가정 아동 50명의 학습비로 지원할 예정이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 1억원 이상 고액 기부자 모임 '그린노블클럽'의 멤버인 최강창민은 2017년 11월 포항 지진 당시 피해 지역 저소득가정 아동들을 위해 써달라며 4천500만원을 전달하는 등 이번까지 2억원 이상을 재단에 기부했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