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이승윤 매니저, 채무논란 인정…"반성하고 죄송"

KSTARS 기사입력 2019.06.27 08:16 AM
[사진]MBC 제공, 개그맨 이승윤과 그의 매니저 강현석(왼쪽)
[사진]MBC 제공, 개그맨 이승윤과 그의 매니저 강현석(왼쪽)

MBC TV '전지적 참견 시점'에 개그맨 이승윤의 매니저로 출연한 강현석이 지난 26일 온라인에서 폭로된 자신의 채무 의혹을 모두 인정하며 당사자에게 사과했다.

강현석은 이날 자신의 SNS에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라온 채무 관계 관련 내용은 사실"이라고 밝혔다.

전날 한 온라인 게시판에는 강현석이 5년 전 돈 60만원을 빌려놓고 수차례 빚 갚기를 미뤄왔다고 주장하는 글이 올라왔다.

글 작성자는 강현석이 자신을 카카오톡에서 차단하기도 했으며, 자신은 소송 과정을 거친 뒤 강현석 가족에게 돈을 돌려받을 수 있었다고 말했다.

강현석은 "채무 관계 해결 과정에서 보인 제 태도는 분명 옳지 않았고 해결 이후에도 진심으로 사과를 드리지 않았다"며 "진심으로 죄송한 마음으로 반성한다"고 고개를 숙였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