텍사스, 시애틀 꺾고 3연승…잘 치던 추신수 휴식

KSTARS 기사입력 2019.05.23 10:59 AM
[사진]AP=연합뉴스
[사진]AP=연합뉴스

미국프로야구 텍사스 레인저스가 추신수(37)를 벤치에 앉히고 3연승을 달렸다.

텍사스는 지난 21일(현지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의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홈 경기에서 시애틀 매리너스를 5-3으로 꺾었다.

추신수는 전날 2안타 1타점 1득점 멀티히트를 기록하며 11경기 연속 출루 행진을 벌이고도 이날 경기에 결장했다.

CBS스포츠 등 현지 언론은 "추신수가 최근 5경기에서 3홈런 타율 0.368로 활약했음에도 이번 경기에서 운이 나빴다며. 텍사스는 추신수, 노마 마자라, 헌터 펜스, 윌리 칼훈 등 최고의 타자들 모두가 건강한데도 누군가 한 명을 경기에서 제외해야 한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텍사스가 시애틀 좌완 선발 토미 밀론에 대비해 좌타자인 추신수를 라인업에서 뺐다고 분석했다.

3번 지명 타자로 나선 펜스는 4타수 1안타, 4번 타자 우익수로 출전한 마자라는 4타수 3안타 1타점 2득점으로 활약했다.

조이 갤로는 2점 홈런 등 2안타로 활약했다. 칼훈은 2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선발투수 랜스 린은 7이닝 11탈삼진 2실점으로 호투, 시즌 6승(3패)째를 거뒀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