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비스' 안효섭·이시언, 박보영 놓고 불꽃 튀는 기 싸움

KSTARS 기사입력 2019.05.13 09:12 PM
[사진]tvN '어비스' 제공
[사진]tvN '어비스' 제공

'어비스' 안효섭·이시언이 박보영을 사이에 두고 불꽃 튀는 기 싸움을 벌인다.

tvN 월화극 '어비스' 측은 3화 방송을 앞둔 13일 박보영(고세연)·안효섭(차민)·이시언(박동철)의 요절복통 삼각 공조를 예고하는 스틸을 공개했다.

2화에서는 박보영이 안효섭과 함께 자신을 죽인 살인범을 잡기 위한 본격적인 수사에 돌입했다. 특히 박보영은 자신의 부활 비주얼이 전 선배 검사(이미도)와 똑같다는 것을 깨닫고 선배의 옛날 남자친구이자 강력계 형사 이시언에게 접근해 살인 사건의 정보를 빼내는 등 긴장감 넘치는 전개로 몰입도를 높였다.

공개된 스틸 속에는 박보영·안효섭·이시언의 미묘한 삼각관계가 엿보인다. 특히 안효섭·이시언은 서로를 뚫어져라 노려보며 한 치도 양보할 수 없는 기 싸움을 벌이고, 박보영의 양팔을 붙잡은 채 팽팽히 맞서고 있다. 이시언은 박보영을 아직도 사무치게 그리워하는 옛날 여자친구로 알고 있는 상황. 박보영은 자신의 정체를 철저히 숨길 수 있을지, 이들의 삼각 공조가 순탄하게 이뤄질지 관심이 쏠린다.

제작진은 "박보영·안효섭·이시언의 묘한 삼각관계와 요절복통 공조가 깨알 같은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라며 "극의 불꽃 튀는 긴장감을 유지하며 몰입도를 더할 이들의 열연이 '어비스'를 꼭 봐야만 하는 이유가 될 것이다.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