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부산 온다…6월 15∼16일 아시아드 공연

KSTARS 기사입력 2019.05.10 10:34 AM
[사진]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빅히트 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빅히트 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방탄소년단'이 6월 부산에서 공연을 펼친다.

지난 9일 부산시와 부산시의회 제대욱 시의원에 따르면 오는 6월 15일과 16일 부산 아시아드 보조경기장에서 방탄소년단 공연이 열린다.

제 의원은 "방탄소년단 멤버 중 부산 출신이 있어 부산 공연을 희망한 것으로 알고 있다"고 설명했다.

공연 장소를 주 경기장이 아닌 보조경기장으로 결정한 것은 주 경기장 잔디 보호 때문인 것으로 전해졌다.

2만5천명의 관객은 보조경기장에 서서 공연을 관람하게 된다.

보조경기장에 입장하지 못한 관객은 주 경기장 스탠드에서 대형 스크린을 통해 공연을 관람할 수 있다.

부산시 관계자는 "주 경기장의 경우 잔디 보호 조건으로 스탠드만 개방하기로 기획사 측과 계약했다"고 밝혔다.

아시아드 주 경기장에서는 6월 7일 축구 국가대표 A매치 호주와의 평가전, 12월 2019 동아시안컵 축구대회가 열릴 예정이다.

제 의원은 "방탄소년단 국내 팬클럽과 수많은 해외 팬이 찾아올 것으로 예상하지만 주 경기장 대관이 불가능한 상황이 다소 안타깝다"라고 밝혔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