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녀가수' 현숙 16년째 목욕차량 기증…"노래할 때까지 봉사"

KSTARS 기사입력 2019.05.09 11:09 AM
[사진]촬영 최병길, 효녀가수 현숙
[사진]촬영 최병길, 효녀가수 현숙

'효녀가수' 현숙이 어버이날인 지난 8일 경남 산청군을 찾아 거동이 힘든 어르신들을 위한 사랑의 이동식 목욕 차량을 기증했다.

2004년 고향인 전북 김제를 시작으로 울릉도와 강원도 등 해마다 전국을 돌며 이동식 목욕차량을 기증해 올해로 16년째, 차량은 벌써 17대다.

현숙은 이날 산청군청에서 이재근 산청군수와 지역인사, 지역 주민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이동식 목욕차량 전달식을 했다.

현숙은 해마다 전국을 돌며 어버이날이 있는 5월 이동식 목욕차량을 한 대씩 기증해 왔다.

올해도 공연 등을 통해 모아온 돈으로 한대를 마련해 산청군에 기증했다.

현숙이 기증한 이동 목욕차량은 1.5t 규모로 4천500만원 상당이다.

이 목욕차량은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과 중증장애인 등 복지 사각지대에 있는 소외계층 주민을 위해 운영된다.

그는 "2008년 산청군 약초축제장을 찾았다가 약초를 파시던 98세 할아버지가 건넨 만 원을 받고서 꼭 다시 산청군을 찾아 이동식 목욕차량을 기증하기로 했는데 이제 왔다"고 말했다.

현숙은 부모님에 대한 효심이 각별해 '국민 효녀 가수'로 불린다.

그의 아버지는 1996년 치매를 앓다가 세상을 떠났고 2007년엔 어머니가 중풍으로 별세했다.

현숙은 이날 이동식 목욕차량을 직접 이끌고 산청복음전문요양원을 찾았다.

이재근 산청군수는 "어버이날 정말 너무 귀한 선물을 준비해 직접 찾아와 봉사까지 펼쳐줘 너무 감사하다"며 "국민가수로 오래오래 사랑받는 가수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