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태현, '내기골프' 사과문에 담은 참담한 심정…"아이들-멤버들에 미안"

KSTARS 기사입력 2019.03.18 01:24 AM
[사진]MBC 제공
[사진]MBC 제공

배우 차태현이 자신에게 제기된 '내기골프' 논란에 대해 사과하며 방송활동 중단을 선언했다.

차태현은 지난 17일 보도자료를 내고 "보도에 나온 것처럼 해외에서 골프를 친 것은 아니고 국내에서 저희끼리 재미로 게임이라 생각하고 쳤던 것이고 돈은 그 당시에 바로 다시 돌려주었다"고 해명했다.

앞서 16일 KBS1 'KBS 뉴스9'는 정준영의 카카오톡 대화 내용을 분석해 "차태현과 김준호가 2016년 태국에서 골프를 치면서 내기를 했다"고 보도했다.

차태현은 "저희끼리 재미삼아 했던 행동이지만, 그런 내용을 단체방에 올린 저의 모습을 보게되어 너무나 부끄럽다. 많은 사랑을 받은 공인으로서 도저히 용납될 수 없는 일이라 생각한다"고 심경을 밝혔다.

이어 "실망하신 저의 팬분들, 그리고 '1박 2일'을 사랑해주신 시청자분들께 너무 죄송하다. 저로 인해서 다른 멤버들까지 피해를 주게되어 정말 미안하다. 그래서 이후 모든 방송에서 하차하려고 한다"고 활동중단을 선언했다.

아울러 가족에 대한 미안함도 드러냈다. 그는 "한 가정의 아버지로서 아이들에게 그리고 가족들에게 너무 미안하고 반성하면서 자숙하겠다"며 사과했다.

차태현은 무기한 제작이 중단된 '1박2일' 외에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중이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