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T 127, 4월 북미 11개 도시 투어

KSTARS 기사입력 2019.03.05 03:47 AM
[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NCT 127 월드투어 포스터
[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NCT 127 월드투어 포스터

월드투어 중인 NCT 127이 북미 11개 도시 공연을 확정했다.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이들이 4월 24일 뉴저지 푸르덴셜 센터를 시작으로 애틀랜타, 마이애미, 댈러스, 피닉스, 휴스턴, 시카고, 산호세, 로스앤젤레스, 밴쿠버, 토론토까지 미국과 캐나다 11개 도시에서 12회에 걸쳐 투어를 펼친다고 밝혔다.

SM은 "북미 11개 도시 공연은 한국 남자 아이돌 그룹 사상 최다 기록"이라며 "NCT 127은 이번 투어와 함께 현지 프로모션도 진행할 예정이어서 본격적인 미국 활동을 알리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들의 첫 월드투어 '네오 시티-디 오리진'(NEO CITY -The Origin)은 지난 1월 서울에서 시작해 오사카, 히로시마, 이시카와, 홋카이도, 후쿠오카, 나고야, 사이타마 등 일본 7개 도시 14회 투어가 진행 중이다. 아시아를 비롯해 미주, 유럽까지 확장해 대규모 투어로 열릴 예정이다.

NCT 127은 지난해 미국 데뷔 앨범으로 빌보드 메인 앨범 차트 '빌보드 200' 86위에 올라 1위를 차지한 방탄소년단에 이어 보이그룹 두 번째 기록을 세웠다. 또 미국 ABC 간판 토크쇼 '지미 키멜 라이브'에 출연하고 음악 시상식 '2018 아메리칸 뮤직 어워즈' 레드 카펫 행사에도 참석했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