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세돌·커제, 3·1운동 100주년 기념 특별대국

KSTARS 기사입력 2019.02.27 08:14 AM
[사진]한국기원 제공, 이세돌과 커제
[사진]한국기원 제공, 이세돌과 커제

이세돌 9단과 커제 9단이 3·1운동 100주년을 기념해 단판 승부를 펼친다.

이세돌과 커제는 오는 3월 5일 오후 2시 서울 중구 더 플라자 호텔에서 열리는 '3·1운동 100주년 기념 블러드랜드배 특별대국'에서 맞붙는다.

한국기원에 따르면, 블러드랜드배는 3·1운동의 숭고한 정신과 의미를 되새기고자 독립 투쟁의 역사가 새겨진 곳인 덕수궁 대한문과 환구단이 내려다보이는 더 플라자 호텔을 대국 장소로 선정했다.

이세돌과 커제는 바둑 인공지능 '알파고'와 직접 맞선 인간 대표 기사라는 공통점이 있다.

알파고와 대국한 이후 이세돌과 커제가 특별대국에서 맞붙는 것은 이번이 세 번째다.

지난해 1월 제주도에서 열린 '2018 해비치 바둑대결'에서는 이세돌이 승리했고, 그해 4월 중국 산시성에서 열린 '화양논도배 국제바둑최강전'에서는 커제가 설욕했다. 이후 11개월 만에 둘의 대국이 성사됐다.

두 기사의 공식 상대 전적에서는 커제가 11승 5패로 앞선다. 가장 최근 맞대결인 지난해 5월 중국 갑조리그 7회전에서는 이세돌이 승리했다.

블러드랜드배 제한시간은 각자 1시간에 초읽기 1분 3회씩이다.

블록체인회사 블러드랜드가 후원하고 한국기원이 주최·주관하는 이 대회는 승자에게 6천만원, 패자에게 2천만원의 상금을 제공한다. 주관 방송은 K바둑이 맡는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