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 中 텐센트뮤직과 손잡았다…"음악 유통 및 마케팅"

KSTARS 기사입력 2019.01.31 03:26 PM
[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SM엔터테인먼트(위)와 텐센트뮤직엔터테인먼트 CI 이미지
[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SM엔터테인먼트(위)와 텐센트뮤직엔터테인먼트 CI 이미지

SM엔터테인먼트가 중국 최대 음악 스트리밍 기업인 텐센트뮤직엔터테인먼트그룹과 음악 유통을 포함한 전략적 파트너십을 맺었다.

SM은 이번 파트너십에 따라 소속 가수인 엑소, 동방신기, 슈퍼주니어, 샤이니, 레드벨벳, NCT의 음원과 뮤직비디오 등 음악 관련 콘텐츠를 텐센트뮤직을 통해 중국 시장에 유통 및 마케팅한다고 30일 밝혔다.

SM 한세민 대표는 "이번 계약을 통해 중국 시장에서 전방위적인 콘텐츠 유통과 마케팅 협력을 진행할 것"이라며 "그 외에도 온라인 및 다양한 경로에서의 사업 제휴를 진행할 예정이다. 올해를 기점으로 자사의 중국 내 음악 콘텐츠 관련 수익 증가가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텐센트뮤직은 중국 최대 IT·게임 기업인 텐센트의 음악 사업 부문이다. 중국 1∼3위 음원 사이트인 큐큐뮤직, 쿠거우뮤직, 쿠워뮤직과 노래방 앱 위싱을 보유해 총 8억 명 유료 이용자 수를 확보하고 있다. 지난달 뉴욕증시에 상장해 스포티파이, 애플뮤직, 아마존뮤직과 함께 세계 4대 음원 플랫폼 기업으로 입지를 다졌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