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보이즈, 신곡 유출 정황…"법적 대응할 것"

KSTARS 기사입력 2018.11.24 05:37 PM
[사진]크래커엔터테인먼트
[사진]크래커엔터테인먼트

소속사 크래커엔터테인먼트는 29일 발매할 미니앨범 '디 온리'(THE ONLY)의 신곡 유출이 의심되는 정황이 포착됐다면서 "음원 유출로 확인될 경우, 민형사상의 법적인 대응을 통해 책임을 물을 것"이라고 지난 23일 밝혔다.

소속사는 "미발매된 음원 파일은 가수에게 전달되지 않은 것은 물론, 내부 직원 중에도 극히 일부 전담 인력만 공유하는 등 보안에 만전을 기해 이번 사안을 심각하게 받아들이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온라인에 게재된 정황의 사실 여부를 조사 중"이라면서 "외부 관계사들과의 절차적 과정을 통한 유출 등 다양한 가능성을 열어두고 확인 중"이라고 덧붙였다.

또 "최종 마스터링 음원을 23일 오후 3시에 완성해 입고한 만큼, 온라인에서 제기된 추정 유출분은 최종 작업이 완료되지 않은 미완성 음원"이라며 정식 공개 전 접한 콘텐츠를 소비하거나 공유하지 말아 달라고 팬들에게 당부했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