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포영화 '여곡성', 미국 등 20개국에 수출

KSTARS 기사입력 2018.10.31 10:42 AM
[사진]스마일이엔티 제공
[사진]스마일이엔티 제공

다음 달 8일 개봉하는 공포영화 '여곡성'(유영선 감독)이 미국 등 20개국에 선판매됐다고 배급사 스마일이엔티가 30일 밝혔다.

이 작품은 미국, 캐나다, 영국, 독일, 말레이시아, 대만, 싱가포르 등 아시아를 넘어 북미와 유럽에도 수출됐으며, 이 중 대만과 싱가포르, 태국, 말레이시아에서는 개봉이 확정됐다.

원인 모를 기이한 죽음이 이어지는 한 저택에 우연히 발을 들이게 된 옥분(손나은 분)과 비밀을 간직한 신씨 부인(서영희)이 집안의 서늘한 진실과 마주한다는 이야기로, 한국의 대표 고전 공포영화로 꼽히는 이혁수 감독의 동명 영화(1986년 작)를 리메이크했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