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깨비' 이동욱-유인나, '진심이 닿다'서 재회

KSTARS 기사입력 2018.10.21 11:06 AM
[사진]킹콩바이스타쉽, YG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킹콩바이스타쉽, YG엔터테인먼트 제공

케이블TV 프로그램 최고 시청률 기록을 세운 tvN 드라마 '도깨비'에서 사랑받은 배우 이동욱과 유인나가 내년 1월 방송하는 tvN 드라마 '진심이 닿다'에서 다시 만난다.

드라마 홍보사 더 틱톡은 "이동욱과 유인나가 '진심이 닿다'로 2년 만에 재회한다"고 19일 밝혔다.

'진심이 닿다'는 잘나가는 변호사와 그의 비서로 위장 취업한, 한때 잘나갔던 '한류 여신'의 법정 로맨스극이다. 이동욱은 변호사 권정록 역을, 유인나는 로펌 인턴 비서 오진심 역을 맡았다.

연출은 '식샤를 합시다', '이번 생은 처음이라', '김비서가 왜 그럴까' 등을 만든 박준화 PD가 맡았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