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욱, 일본서 6년 연속 팬미팅…태풍 피해 위로

KSTARS 기사입력 2018.10.03 06:50 PM
[사진]킹콩바이스타십 제공​
[사진]킹콩바이스타십 제공​

배우 이동욱이 1천명 일본 팬과 특별한 시간을 가졌다.

소속사 킹콩바이스타십은 2013년 도쿄를 시작으로 매년 도쿄, 오사카, 나고야 등지에서 6년 연속 단독 팬미팅을 연 이동욱이 지난 달 29일 오사카 도지마리버포럼에서 '이동욱 팬미팅 2018-땡스 레터'를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2일 밝혔다.

객석에 오른 이동욱은 센스 넘치는 입담으로 분위기를 유쾌하게 이끌었으며 오사카를 상징하는 음식인 다코야키 만들기에도 도전했다. 또 팬들은 이동욱에게 편지와 단체 군무를 선물했다.

이동욱은 행사 말미 태풍 '제비'로 피해를 본 일본 팬들을 위로하며 "복구가 빨리 돼서 모두가 편안해졌으면 좋겠다. 진심으로 기원한다"고 말했다.

이동욱은 JTBC 드라마 '라이프'를 마치고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