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년 열애 결실 맺은 송하율♥김동현…

KSTARS 기사입력 2018.09.29 09:02 PM
[사진]이엔티 엔터테인먼트
[사진]이엔티 엔터테인먼트

29일 격투기 선수 김동현(37)이 송하율(31)이 결혼하며 11년 연애의 결실을 맺어 눈길을 끌었다.

김동현, 송하율은 이날 낮 12시 서울 신라호텔에서 스포츠계, 연예계 지인과 가족 등 하객 600명이 참석한 가운데 결혼식을 올렸다.

결혼식 사회는 방송인 붐과 개그맨 문세윤이 맡았다. 래퍼 한해와 강남, 그렉이 축가를 불렀다. 김동현과 같은 소속사에 몸담고 있는 추성훈이 참석했다.

김동현은 결혼식 전후 소속사 측을 통해 웨딩화보를 공개했으며, 이후 본식 사진을 추가 공개했다.

이날 김동현은 "많은 분이 축하해 주셔서 너무 감사드리고, 한 분 한 분께 감사한 마음으로 평생 갚으면서 살겠다"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김동현과 송하율은 11년간 연인 관계로 지내온 것으로 알려졌다. 두 사람은 혼인신고를 마쳐 이미 법적 부부 상태다.

현재 KBS2 '살림하는 남자들2'에 출연하며 오랜 연인이자 신혼 부부의 일상을 공개해왔다.

지난 7월 김동현은 예비 신부 송하율을 처음 공개하며 "예비 신부는 11년 동안 동거동락을 하며 정을 쌓은 친구"라며 "아내는 22살 때 저는 28살 때 처음 만났다"라고 소개했다.

그러면서 "오랜 시간 연애를 하다 보니 인연인가 보다 해서 결혼까지 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김동현은 송하율에게 결혼 프로포즈를 하며 꽃으로 둘러싸인 옥타곤 경기장 이벤트를 선보이기도 했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