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엔터테인먼트, 베트남법인 설립 준비…"현지 스타 발굴"

KSTARS 기사입력 2018.09.14 02:14 PM
[사진]SM엔터테인먼트 로고
[사진]SM엔터테인먼트 로고

한세민 SM엔터테인먼트 대표(왼쪽에서 두 번째)가 지난 11일 베트남 하노이시에서 열린 '한국-베트남 비즈니스 협력 세미나'를 개최해 눈길을 끌었다.

한 대표는 이날 베트남 하노이시에서 열린 '한국-베트남 비즈니스 협력 세미나'의 패널 토론에서 이같이 말하고 "이 법인을 통해 베트남 스타를 발굴, 육성해 현지 스타로 만드는 것으로 시작해 아시아, 글로벌 스타로 성장시킬 준비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 총괄 프로듀서도 이날 세미나 기조연설에서 "SM이 베트남에서 인재를 발굴해 'NCT-V'를 만들고 이를 세계적인 스타로 육성하겠다는 계획을 밝힌 바 있다"면서 "앞으로 SM의 큰 성공을 베트남과 함께하겠다는 각오를 다지려고 한다"고 말했다.

그는 또 "베트남에서 한류는 이미 성숙기에 접어들었다는 평가를 받을 정도로 한국 문화를 알고 싶어 하는 목소리가 그 어느 때보다 더 높다"면서 "젊은층 비율이 높은 베트남은 기대가 가득한 나라"라고 덧붙였다.

한편 주베트남 한국상공인연합회(코참)와 성공경제연구소가 공동 주최한 이번 세미나에는 한국 기업인과 베트남에 진출한 우리나라 기업인, 베트남 기업인 등 100여 명이 참석해 성황을 이뤘다.

또 쩐 반 뚱 베트남 과학기술부 차관 등 정부 고위 관계자들이 대거 참가해 상당한 관심을 나타냈다.

참가 기업인들은 '한국-베트남 기업인 네트워크'를 발족하고 유기적인 협조체제를 구축했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