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얼쑤 좋다" 청와대부터 총리실까지 들썩

KSTARS 기사입력 2018.09.05 08:08 AM
[사진]이낙연 총리 트위터 캡처
[사진]이낙연 총리 트위터 캡처
[사진]청와대 트위터 캡처
[사진]청와대 트위터 캡처

그룹 방탄소년단의 '빌보드 200' 두 번째 정복 소식이 전해지자 정치권에서도 축하 물결이 이어졌다.

지난 3일 청와대는 트위터 영문 계정에 "방탄소년단이 '빌보드 200'에서 두 번이나 1위 한 것을 진심으로 축하한다"고 썼다.

또 방탄소년단의 팬클럽인 아미(ARMY), 방탄소년단의 신곡 '아이돌'(IDOL)의 후렴구인 '얼쑤 좋다'와 '지화자 좋다'를 해시태그로 달았다.

3개월 전 1위 때는 문재인 대통령이 직접 축하 메시지를 남기기도 했다.

이낙연 국무총리도 트위터에 "방탄소년단 올해 두 번째 빌보드 1위. 1년에 두 번 빌보드 1위에 오른 가수는 비틀스, 엘비스 프레슬리, 프랭크 시내트라 등 슈퍼스타뿐이라는 것"이라며 "BTS 장하십니다"라고 축하했다.

외신도 방탄소년단의 쾌거를 집중 조명하고 있다.

미국 뉴욕타임스는 'BTS, K팝 그룹 최초로 빌보드 1위에 또 올라선 그룹'이라는 제목의 기사에서 "방탄소년단이 한국의 문화수출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고 평가했다.

뉴욕타임스는 "방탄소년단은 '러브 유어셀프 전 티어'(LOVE YOURSELF 轉 TEAR)로 '빌보드 200' 1위를 차지한 지 반년도 채 안 돼 '러브 유어셀프 결 앤서'(LOVE YOURSELF 結 ANSWER)로 또 한 번 미국에서 가장 많이 팔린 앨범 자리를 차지했다"고 추켜세웠다.

앞서 빌보드는 방탄소년단의 리패키지 앨범 '러브 유어셀프 결 앤서'가 빌보드 메인 앨범 차트인 '빌보드 200' 1위에 올랐다고 보도했다. 방탄소년단이 1위에 오른 최신 차트는 5일 홈페이지에 업데이트한다.

이제 대중의 관심은 메인 싱글 차트인 '핫 100' 순위에 쏠린다.

방탄소년단 전작인 '러브 유어셀프 전 티어' 타이틀곡 '페이크 러브'(FAKE LOVE)가 '핫 100' 10위로 진입한 만큼, 순위 상승 여부가 관전 포인트다. 그동안 싸이의 '강남스타일'이 이 차트에서 7주 연속 2위를 하는 대기록을 세웠지만, 한국 가수 노래가 진입과 함께 10위에 오른 것은 방탄소년단이 처음이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5~6일, 8~9일(현지시간) 로스앤젤레스 스테이플스센터를 시작으로 이번 '러브 유어셀프' 해외 공연 첫발을 뗀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