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두바이 분수쇼 9월 재개…"열화와 같은 성원에"

KSTARS 기사입력 2018.08.31 07:48 AM
[사진]두바이 관광청
[사진]두바이 관광청

한국 아이돌그룹 엑소의 인기곡을 배경음악으로 한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 분수쇼가 9월 한 달간 재개된다고 운영사 측이 29일(현지시간) 밝혔다.

두바이 분수쇼를 운영하는 에마르는 "엑소 팬클럽의 뜨거운 요청에 힘입어 엑소의 노래 '파워'를 주제곡으로 한 분수쇼가 9월 한 달 내내 오후 8시에 펼쳐진다"고 발표했다.

에마르는 올해 1월 UAE 등 중동에서도 인기가 높은 엑소의 팬들을 겨냥해 올해 1월 분수쇼를 일회성으로 선보였다가 관람객의 반응이 좋아 3월까지 쇼를 연장했다.

세계적 관광 명소인 두바이 분수쇼의 배경음악엔 아랍 전통음악이나 마이클 잭슨, 휘트니 휴스턴 등 인지도가 높은 가수의 노래가 배경음악으로 쓰였다. 한국의 대중음악을 주제로 한 것은 엑소가 처음이다.

두바이 분수는 미국 라스베이거스의 벨라지오 호텔, 스페인의 몬주익과 함께 세계 3대 분수쇼로 꼽힌다.

주제곡에 따라 화려한 조명과 함께 최고 150m까지 솟구치는 물줄기가 춤을 추는 듯한 장관이 연출된다.

두바이 분수와 가까운 세계 최고 건물 부르즈 칼리파에선 7월 14일 밤 엑소의 멤버가 건물 전면에 나타나는 초대형 LED쇼가 펼쳐지기도 했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