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간' 서현, 열혈 셰프 지망생 변신 스틸 컷

KSTARS 기사입력 2018.06.29 01:01 PM
[사진]MBC 제공
[사진]MBC 제공

MBC 새 수목드라마 ‘시간’ 서현이 사회성 끝판왕 ‘열혈 셰프 지망생’으로 첫 선을 보인 촬영 현장이 공개됐다.

7월 말 첫 방송될 ‘시간’은 누구에게나 주어진 유일한 시간과 결정적인 매 순간, 각기 다른 선택을 한 네 남녀가 지나간 시간 속에서 엮이는 이야기를 담는다. 김정현, 서현, 김준한, 황승언 등 신선한 에너지를 선사할 배우들의 조합이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서현은 돈 벌줄 모르는 엄마 덕에 소녀가장 타이틀을 달고 있지만 언젠가는 프랑스로 날아갈 날을 꿈꾸는, 밝고 긍정적인 성격의 셰프 지망생 설지현 역을 맡았다. 갑작스러운 동생의 죽음과 관련된 슬픈 운명을 갖게 되는 인물. 서현은 감정의 진폭이 큰 연기로, 안방극장을 먹먹하게 만들 전망이다.

서현은 지난 달 7일 숙명여자대학교 르끄르동블루에서 첫 촬영을 시작했다. 극중 설지현이 외식사업본부의 실기시험을 보기 위해 나선 장면. 서현은 단정하게 머리를 묶은 채 요리사 모자부터 복장까지 완벽하게 갖춘 '정갈한 예비 셰프'의 모습으로 등장했다.

서현이 맡은 설지현 역은 한식, 양식, 중식 등 다양한 요리 자격증을 소유할 만큼 요리에 대한 애정이 각별한 인물. 촬영을 앞두고 요리 연습도 게을리 하지 않았던 '연습 벌레' 서현은 촬영 중간 중간 다양한 조리 기구에도 관심을 보이는 등 설지현 캐릭터에 200% 몰입한 열혈 배우의 모습을 보여줬다.

첫 촬영을 마친 서현은 “열정 가득한 감독님과 작가님 멋진 배우분들 그리고 좋은 스태프분들 덕분에 좋은 에너지를 받아 즐겁게 촬영하고 있다”며 “설지현으로 살아갈 수 있는 시간동안 후회 없이 잘 해내고 싶다. 모두에게 유한한 시간 안에서 각자의 삶을 치열하게 살아가고 있는, 또 뜨겁게 사랑하며 살아가는 사람들의 이야기로 가득 찬, 저희 드라마 ‘시간’에 많은 관심과 사랑을 부탁 드린다”고 작품에 대한 애정 가득한 소감을 전했다.

제작진 측은 “서현이 촬영장에 등장하면, 현장 분위기가 배로 환하고 열정적이게 된다. 아무래도 서현 성격 자체가 밝고 긍정적인 설지현과 닮아서 인 것 같다”며 “연기에 대한 강한 열의로 스태프들의 칭찬을 절로 불러일으키고 있는 서현의 변신을 지켜봐달라”고 전했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