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불밖' 강다니엘, 10년만에 축구공 잡은 실력은?

KSTARS 기사입력 2018.05.07 08:22 PM
[사진]MBC
[사진]MBC

MBC 예능 프로그램 ‘이불 밖은 위험해’ (이하 ‘이불 밖’) 제주 편이 역대급 힐링을 선사했다는 시청자 호평이 쏟아졌다.

지난 3일 방송된 ‘이불 밖’에서는 제주도로 떠난 집돌이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바쁜 일상에서 벗어난 집돌이들은 굳이 무언가를 하지 않는 소소한 시간으로 편안한 휴식을 취했다. 자극적인 요소 없이 자신들이 진정으로 원하는 시간을 보내는 집돌이들의 모습이 시청자들에 대리만족을 선사했다.

오는 10일 방송될 제주 2편에서는 축구공 살리기의 두 번째 이야기가 이어진다. 지난 경기의 굴욕을 만회하기 위해 시작된 ‘축구공 살리기 파이널’이지만 장기하, 이이경, 로꼬는 여전히 우스꽝스러운 자세와 계속된 헛발질로 몸 개그(?)를 연상시켜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제주도에 뒤늦게 합류한 강다니엘 역시 축구공 살리기에 처음으로 합류한다. 강다니엘은 초등학교 이후 처음 축구를 해본다고 밝혔다. 과연 10년 만에 공을 차는 강다니엘의 실력은 어떨지 본방송에서 낱낱이 밝혀질 예정이다.

‘이불 밖은 위험해’는 10일 목요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