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츠' 채정안, 유쾌한 카리스마로 '홍다함' 캐릭터 빛내...

KSTARS 기사입력 2018.05.01 08:05 AM
[사진]KBS2 제공
[사진]KBS2 제공

첫 방송부터 수목드라마 시청률 1위로 등극한 KBS2 ‘슈츠’의 여주인공 채정안이 법률비서 홍다함을 연기하며 유쾌한 카리스마로 캐릭터를 품었다.

화려한 등장인물, 빠지지 않는 캐릭터의 매력으로 사랑받는 드라마 ‘슈츠’에서는 법무법인 강&함의 변호사이자 한국 로펌 전설의 인물 최강석(장동건 분) 변호사와 어떤 강풍도 무력하게 만드는 유쾌한 카리스마의 소류자로 최강석의 법률비서이자 파트너인 홍다함(채정안 분), 절대적인 기억력을 가진 병아리 변호사(박형식 분) 최강석을 최대의 라이벌로 생각하는 파트너 변호사 채근식(최귀화 분)변호사, 법무법인 강&함의 흔들림 없는 든든한 대표이사 강하연(진희경 분), 흐트러짐 없는 법률 보조 사무 주임 김지나(고성희 분)의 등장과 이들을 둘러싼 이야기가 전개되었다.

채정안은 드라마 ‘슈츠’에서 유쾌한 카리스마를 장착한 매력녀 ‘홍다함’으로 최강석의 법률비서이자 조력자, 파트너로서 누구와도 조화로운 연기 내공을 드러내며 시청자의 호평을 이끌어냈다. 최강석의 보물 1호이자 영혼의 파트너, 로펌 내 모든 것을 쥐락펴락하는 능력자인 만큼 항상 분주한 홍다함은 풍부한 지신과 판단력을 장착한 완벽한 비서이다.

채정안은 ‘슈츠’에서 홍다함을 한눈에 설명하는 특유의 매력으로 눈길을 끌었다. 개성 있는 걸음걸이와 전개를 궁금하게 하는 눈빛에 성격을 드러내듯 군더더기 없이 똑 부러지는 청아한 목소리로 캐릭터에 생기를 불어넣었다. 손으로 ‘딱’ 소리를 내는 핑거 스냅은 순간 집중도를 높이며 등장부터 인물의 시그니처를 그려내는데 성공했다.

‘슈츠’ 관계자는 “우리 드라마에는 입체적인 캐릭터들의 예측불가 케미스트리가 가득하다. 극중 최강석과 홍다함의 관계 역시 그렇다. 어디로 튈지 모르는 이들의 관계에, 이를 그려줄 장동건 채정안 두 배우의 연기와 매력에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한 바 있다.

한편, ‘슈츠’는 매주 수, 목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