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츠' 박형식, 스틸컷 첫 공개…매력폭발 천재 변호사 변신

KSTARS 기사입력 2018.04.08 02:24 PM
[사진]몬스터유니온, 엔터미디어픽쳐스
[사진]몬스터유니온, 엔터미디어픽쳐스

오는 25일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슈츠(Suits)’가 첫 방송될 예정이라 기대감이 고조되고 있다.

 ‘슈츠(Suits)’는 대한민국 최고 로펌의 전설적인 변호사와 천재적 기억력을 탑재한 가짜 신입 변호사의 브로맨스를 그린 드라마. 남자배우 최강투톱으로 손꼽히는 장동건, 박형식의 출연으로 벌써부터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슈츠(Suits)’를 이끌고 갈 멋진 남자 박형식(고연우 역)의 캐릭터 스틸 사진이 최초 공개됐다. 젊고 풋풋한 에너지부터 남자다운 매력까지, 박형식이라는 배우의 진가가 오롯이 드러난 스틸이라 눈을 뗄 수 없다. 여기에 앞서 공개된 장동건(최강석 역)의 이미지와도 180도 달라 더 궁금증과 호기심을 자극한다.

사진 속 박형식은 밝은 햇살이 비추는 가운데 자전거를 타고 이동 중이다. 극중 변호사인 만큼 심플한 슈트를 완벽한 핏으로 소화한 박형식은 서류가방 대신 백팩을, 검은 자동차 대신 자전거를 활용해 젊고 풋풋한 고연우 캐릭터의 매력을 고스란히 담아냈다. 여기에 등장만으로도 시선을 강탈하는 훈훈한 외모는 많은 여성 시청자들의 마음까지 저격하며 기대를 더한다.

극중 고연우는 천재적 기억력을 탑재한 남자다. ‘천재’라는 키워드의 대중적 이미지는 날카롭고 예민하거나 혹은 한 가지에 푹 빠져서 집중하는 사람에 가깝다. 그러나 박형식은 이 같은 대중의 선입견을 보기 좋게 뒤집었다. 서글서글한 인상, 직접 발로 뛰고 움직이는 활동적인 에너지 등. 기존의 천재들과는 완벽하게 다른, 그래서 더 매력적인 천재의 탄생을 예고한 것이다.

박형식은 그 동안 다양한 작품을 통해 자신만의 연기와 캐릭터 소화력으로 큰 사랑을 받았다. 그런 그가 선택한 드라마가 ‘슈츠(Suits)’인 것이다. ‘슈츠(Suits)’ 속 매력적인 천재 고연우, 이를 그려낼 매력적인 배우 박형식의 연기가 궁금하고 기대된다. 나아가 박형식이 ‘슈츠(Suits)’를 통해 장동건과 보여줄 완벽한 연기 호흡도 벌써부터 기다려진다.

한편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슈츠(Suits)’는 미국 NBC 유니버설의 ‘슈츠(Suits)’를 세계 최초로 리메이크한 드라마다. ‘추리의 여왕2’ 후속으로 오는 25일 KBS 2TV에서 첫 방송된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