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효리, 4·3희생자 추념식 예정대로 모습 드러내

KSTARS 기사입력 2018.04.03 02:42 PM
[사진]JTBC '효리네 민박' 방송화면 캡처
[사진]JTBC '효리네 민박' 방송화면 캡처

가수 이효리가 3일 오전 제주시 봉개동 4·3평화공원에서 열린 제70주년 4·3희생자 추념식에 참석했다.

청와대와 제주도청에 따르면 이효리는 이날 열리는 70주년 4·3 추념식에서 행사 주제를 전달하는 내레이션을 맡았으며, 싱어송라이터 루시드폴(본명 조윤석·42)이 기념 공연을 한다.

앞서 자신을 희생자 유가족이라 밝힌 한 누리꾼이 이효리 팬카페에 4.3 희생자 추념식에 참석하지 말아달라는 글을 올리기도 했으나, 이효리는 예정대로 행사에 참석했다.

사회는 KBS 제주방송총국 한승훈 아나운서가 진행한다.

가수들이 추념식 본행사에 참여하는 건 2014년 4·3 희생자 추념일이 국가기념일로 지정된 이후 이번이 처음이다.

한편,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는 이날 추념식에 참석해 행방불명인 묘역에 들러 헌화하고 참배했다. 4·3 추념식에 현직 대통령이 참석하는 것은 이번이 두 번째로, 2006년 노무현 전 대통령 이후 12년 만이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