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지섭♥손예진 스틸컷 공개 '완벽 비주얼 커플'

KSTARS 기사입력 2018.03.05 02:07 PM
[사진]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 스틸컷
[사진]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 스틸컷

배우 소지섭, 손예진의 만남으로 기대를 모은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의 제작진이 감각적인 비주얼과 가슴 설레는 감성 케미스트리로 영화에 대한 기대를 높인 보도스틸 14종을 공개했다.

'지금 만나러 갑니다'는 세상을 떠난 수아(손예진 분)가 기억을 잃은 채 우진(소지섭 분) 앞에 나타나면서 시작되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이다.

26일 공개된 보도스틸은 아내 수아를 떠내 보낸 뒤 어린 아들과 단둘이 남겨진 우진 역을 맡은 소지섭과 세상을 떠난 1년 뒤 모든 기억을 잃은 채 '우진' 앞에 나타나게 되는 '수아' 역을 맡은 손예진의 가슴 설레는 만남의 순간부터 그들에게 일어난 기적처럼 특별한 이야기, 따뜻하고 아름다운 풍경과 영상미까지 고스란히 담겨있어 눈길을 끈다.

먼저 다정하게 아이를 바라보는 모습으로 부드러운 매력을 전하는 '우진'의 스틸은 강렬한 카리스마를 벗은 소지섭의 연기 변신으로 마음을 사로잡는다.

소지섭은 어린 아들과 함께 서툴지만 씩씩하게 살아가는 모습은 물론, 돌아온 '수아'와 함께하고 싶은 간절한 모습까지 입체적인 감정을 전하며 기적 같은 재회 이후 그에게 어떤 이야기가 펼쳐질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이어 비밀을 간직한 신비로운 매력을 전하는 '수아'의 스틸들은 명실상부 대한민국 대표 감성 퀸 손예진의 세밀한 감정 표현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우진'과 '수아'의 첫 데이트 순간부터 기적 같은 재회 이후 항상 함께하는 두 사람의 모습은 소지섭, 손예진의 완벽한 비주얼 케미로 훈훈함을 전하는 동시에 따스하고 깊은 감성으로 마음을 촉촉하게 적신다. 먼저 가슴 떨리는 첫 데이트에서 처음 손을 잡은 연인의 모습은 풋풋하고 순수한 분위기로 누구나 가슴 깊이 가지고 있는 첫사랑의 아련한 추억을 불러일으킨다.

'우진'과 '수아'의 아들 '지호'와 '우진'의 둘도 없는 친구 '홍구'의 모습을 담은 스틸은 친근하고 편안한 분위기로 기분 좋은 웃음을 불러일으킨다. 아빠 '우진'과 함께 자전거를 타고 등교하는 모습, 다시 만난 엄마와 함께 하는 것이 그저 행복하기만 한 '지호'의 스틸은 순수함과 어린 아이다운 밝은 미소로 감동을 더한다. 치열한 경쟁률의 오디션을 뚫고 발탁된 '지호' 역 신예 김지환은 천진난만한 매력, 소지섭과 훈훈한 부자 케미로 따뜻한 웃음을 전할 예정이다.

한편, '지금 만나러 갑니다'는 오는 3월 14일 개봉한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