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경 26점 맹활약…상하이, 챔피언결정전 진출

KSTARS 기사입력 2018.03.05 01:39 PM
[사진]김연경 SNS
[사진]김연경 SNS

김연경(30·중국 상하이)이 4개 리그 우승 트로피 수집을 위해 한 걸음 더 나아갔다.

김연경은 3일 중국 상하이 루완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7-2018 중국여자배구 슈퍼리그 4강 플레이오프 4차전 장쑤와 홈 경기에서 양 팀 합해 최다인 26점을 올리며 팀의 세트 스코어 3-2(24-26 25-22 25-20 16-25 15-10) 승리를 이끌었다.

5세트 9-6에서 김연경은 내리 3점을 뽑아내는 등 팀의 주포 역할을 했다.

5전 3승제의 플레이오프에서 1차전을 패했던 상하이는 2∼4차전을 내리 따내며 챔피언결정전행 티켓을 손에 넣었다.

2005년 한국프로배구 흥국생명에 입단하며 프로 생활을 시작한 김연경은 이후 일본 JT 마블러스(2009∼2011년), 터키 페네르바체(2011∼2017년)에서 뛰었다.

흥국생명에서 3차례 우승(2005-2006, 2006-2007, 2008-2009)한 김연경은 일본에서 2010-2011, 페네르바체에서도 2014-2015, 2016-2017시즌 우승을 차지했다.

상하이는 톈진과 7전4승제의 챔피언결정전을 치른다.

상하이가 우승 트로피를 든다면 김연경은 4개 리그에서 우승을 경험하는 화려한 이력을 이어간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