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달수, 연이은 성추문에 결국 tvN 드라마 하차

KSTARS 기사입력 2018.02.28 01:47 PM
[사진]스타빌리지엔터테인먼트
[사진]스타빌리지엔터테인먼트

성추문에 휩싸인 배우 오달수(50)가 결국 출연이 예정됐던 드라마에서 하차하게 됐다.

tvN 새 수목극 '나의 아저씨' 제작진은 27일 입장을 내고 "오달수 씨가 제작진과 협의를 거쳐 드라마에서 하차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오달수는 다음 달 21일 처음 방송할 이 드라마에 비중 있는 조연으로 출연할 예정이었다.

그러나 최근 '미투'(MeToo, 나도 당했다) 관련 기사 댓글에 오달수가 성추행했다는 주장이 올라온 것을 시작으로 성폭행을 당했다는 피해자들의 주장까지 이어지면서 드라마에서 하차하게 됐다. 다만 오달수는 관련 의혹을 전면 부인하고 있다.

'나의 아저씨' 제작진은 "향후 드라마 제작이 원만히 진행될 수 있도록 조속히 조치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