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첫 금' 쇼트트랙 생중계 실시간 시청률 45.38%

KSTARS 기사입력 2018.02.11 09:06 PM
[사진]KBS 방송화면 캡처
[사진]KBS 방송화면 캡처

10일 지상파 3사가 생중계한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남자 1천500m 결승전의 실시간 시청률이 45.38%로 집계됐다.

실시간 시청률조사회사 ATAM은 이날 오후 9시 31분부터 9시 34분까지 KBS 2TV, MBC TV, SBS TV가 생중계한 쇼트트랙 남자 1천500m 결승전의 실시간 시청률 합이 45.38%로 나왔다고 밝혔다.

채널별로는 KBS 2TV가 9.98%, MBC TV가 17.61%, SBS TV가 17.79%였다.

이날 강릉아이스아레나에서 열린 평창올림픽 쇼트트랙 남자 1천500m 결승에서 한국의 임효준(한국체대)이 2분10초485의 기록으로 가장 먼저 결승선을 통과하며 우리나라에 첫 금메달을 안겼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