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이영애씨, 세브란스병원에 기부금 1억원 쾌척

KSTARS 기사입력 2018.02.05 06:57 AM
[사진]윤도흠 연세의료원장과 배우 이영애씨
[사진]윤도흠 연세의료원장과 배우 이영애씨

연세의료원(의료원장 윤도흠)은 배우 이영애씨가 병원 발전기금으로 1억원을 쾌척했다고 지난 2일 밝혔다.

이영애씨가 발전기금을 내놓은 건 지난해 12월 6일로, 이씨는 당시 기부 사실을 주변에 알리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이씨는 이 기부금을 세브란스병원의 의학 발전과 연구, 소아암 환아 치료, 어려운 이웃을 위한 나눔 활동 등에 써달라고 당부했다고 병원 측은 설명했다.

이씨는 저소득층 가정, 다문화 가정, 저소득층 임산부 등 사회 곳곳에서 의료혜택을 받지 못하는 사람들을 위해 지난해에만 5억원에 가까운 기부활동을 펼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씨는 기부금 전달식에서 "의료수준의 발전은 그 결실이 환자 한 명이 아닌 많은 사람에게 나누어진다는 측면에서 아주 중요한 일이라고 생각해 기부에 동참하게 됐다"고 말했다.

윤도흠 의료원장은 "기부금 전달식 이후 주변의 문의가 계속돼 기부 사실을 공개하기로 했다"면서 "생명 존중에 대한 이영애 씨의 소중한 마음을 세브란스 가족들에게 잘 전달하겠다"고 밝혔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