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00만 '신과함께' 한국 넘어 아시아 점령, 3주째 대만 박스오피스 1위

KSTARS 기사입력 2018.01.09 02:20 AM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

1100만 관객을 동원한 영화 ‘신과 함께-죄와 벌’이 대만, 홍콩 등 아시아 전역에서 흥행을 이어가고 있다.

영화 ‘신과함께-죄와 벌’이 지난해 12월22일 대만 전국 약 80개 극장에서 개봉한 이후 3주 연속 박스오피스 1위를 기록하며 해외에서도 인정받고 있다. 홍콩에서는 한국 영화 역대 최대 규모의 상영관 수 개봉을 확정지었다.

영화는 지난 주말까지 대만에서 현지 금액 200만 타이완 달러(USD 600만)의 누적 박스오피스를 달성하며 2017년 개봉한 아시아 영화 중 최고의 실적을 올렸다. 홍콩에서는 전체 53개 극장 중 무려 51개의 극장에서 개봉이 예정돼 한국 영화 역대 최대 개봉 상영관 수를 기록했다.

뿐만 아니라 베트남 박스오피스 2위, 태국과 인도네시아 박스오피스에서 각각 3위를 달성하는 등 영화는 아시아 전역에서 흥행 청신호를 밝히고 있다.

한편 '신과 함께-죄와 벌'은 저승에 온 망자가 그를 안내하는 저승 삼차사와 함께 49일 동안 7개의 지옥에서 재판을 받으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