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거JK-윤미래, 아이들에 액상분유 7천200개 기부

KSTARS 기사입력 2018.01.07 11:16 AM
[사진]필굿뮤직
[사진]필굿뮤직

타이거JK와 윤미래 가요계 대표 힙합 뮤지션인 타이거JK-윤미래 부부가 분유 지원이 필요한 아이들을 위해 액상 분유 7천200개를 대한사회복지회에 기부했다.

5일 소속사 필굿뮤직에 따르면 이번 선행은 액상 분유 기부 약속과 함께 선천성 대사이상(유전 대사질환)을 알리고 환아와 그 가족을 응원하기 위한 매일유업의 '하트밀 캠페인'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이들 부부는 2009년부터 어려운 환경의 아이들을 위해 방송 및 행사 출연료와 음반 판매 수익금 기부, 캠페인 음원 재능기부, 장난감 기부 등 다양한 활동을 해왔다.

또 지난해 타이거JK는 래퍼 비지와 함께 엠넷 '쇼미더머니 6' 출연료 전액을 저소득 미혼모와 입양 대상 아이를 위해 대한사회복지회에 전액 기부하기도 했다.

지난 4일 타이거JK와 윤미래 부부는 SNS에 "따뜻한 불이 밝혀지듯 선천성 대사이상 환아와 가족들에게 따뜻한 관심이 전달되기를 기대한다"는 응원의 메시지를 남겼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