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도환·레드벨벳 조이, MBC 드라마 '위대한 유혹자' 주연

KSTARS 기사입력 2017.12.29 05:55 AM
[사진]MBC
[사진]MBC

우도환 배우 우도환(25)과 걸그룹 레드벨벳의 조이(본명 박수영·21)가 MBC TV 새 드라마 '위대한 유혹자'의 주연으로 나선다.

28일 드라마 측에 따르면 '위대한 유혹자'는 프랑스 소설 '위험한 관계'를 모티프로 한 것으로, 청춘남녀가 인생의 전부를 바치는 것인 줄 모르고 뛰어든 위험한 사랑을 그린다.

올해 OCN 주말극 '구해줘'와 KBS 2TV 수목극 '매드독'을 통해 '수퍼루키'로 떠오른 우도환은 극 중 치명적인 눈빛을 가진 스무 살의 '옴므파탈' 권시현을 연기한다.

tvN 월화극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로 연기에 처음 도전한 조이는 사랑 때문에 휘둘리는 게 세상에서 제일 한심하다고 믿는 스무 살 여자 은태희로 변신한다. 그러나 시현을 만난 뒤 자신이 사랑을 너무 우습게 봤다는 사실을 깨닫게 된다.

내년 상반기 방송 예정이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