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타이타닉' 20주년 맞아 내년 2월 재개봉

KSTARS 기사입력 2017.12.22 07:57 AM
[사진]메가박스 제공
[사진]메가박스 제공

영화 '타이타닉'이 개봉 20주년을 기념해 스크린으로 다시 돌아온다.

'타이타닉'은 내년 2월 1일 메가박스에서 단독 재개봉된다.

1997년 개봉한 '타이타닉'은 아일랜드에서 뉴욕으로 향하던 세계 최고의 선박 타이타닉호와 그에 승선한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렸다.

'아바타' 시리즈의 제임스 캐머런이 각본과 연출을 맡은 이 작품은 역대 세계 영화 흥행 순위 2위, 아카데미 시상식 역대 최다 노미네이트(14개 부문) 및 최다 석권(11개 부문)의 기록을 남긴 20세기 걸작으로 꼽힌다.

극 중 도박판에서 얻은 티켓으로 타이타닉에 탑승한 가난한 화가 잭 역의 리어나도 디캐프리오와 엄격한 상류사회에서 자유로운 세상에 대한 갈증을 느끼는 여인 로즈 역의 케이트 윈즐릿은 이 영화로 세계 최고의 배우로 떠올랐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