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태현·손담비 양측 "친한 사이일 뿐, 연인 아냐"

KSTARS 기사입력 2017.10.30 01:59 PM
[사진]해당 영상 캡처
[사진]해당 영상 캡처

남태현 손담비의 열애설이 불거졌다. 남태현은 직접 나서서, 손담비는 소속사를 통해 입장을 전했다.

30일 남태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오해의 소지가 있는 다정한 분위기의 영상이라는 것 안다”면서도 “손담비와는 친한 사이일 뿐, 전혀 연인 사이가 아니다”라고 설명했다.

손담비의 소속사 키이스트 또한 “손담비와 남태현은 친한 사이일 뿐이다. 연인 사이가 아니다”라고 밝혔다.

이에 앞서 남태현 손담비의 다정한 모습이 담긴 영상이 온라인상을 뜨겁게 달궜다. 최근 유행하고 있는 핸드폰 어플로 촬영한 것으로, 두 사람은 토끼 이모티콘을 한 채, 음성에 맞춰 더빙을 하고 있다. 무엇보다 자연스럽고 다정한 스킨십이 두 사람을 ‘열애설’의 주인공으로 만들었다.

열애설이 불거진 이후 해당 영상은 삭제된 상태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