윌리엄, 앙증맞은 자태…"자다 깨서 어리둥절"

KSTARS 기사입력 2017.10.18 04:00 AM
[사진]윌리엄의 인스타그램
[사진]윌리엄의 인스타그램

샘 해밍턴의 아들 윌리엄이 앙증맞은 자태를 뽐냈다.

17일 윌리엄의 인스타그램에는 "오늘 날씨 나쁘지 않네. 자고 일어나자마자 어리둥절!!! 옆에 케첩은 내가 버린 거 아님"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이 게재됐다.

사진 속 윌리엄은 앙증맞은 비율을 자랑하고 있는 모습. 윌리엄은 잠이 제대로 깨지 않은 듯 찌뿌둥한 표정을 짓고 있음에도 인형처럼 귀여운 비주얼을 자랑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한편 윌리엄은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 중이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