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핑크 윤보미, 직장인 야근모드 비포&애프터 공개

KSTARS 기사입력 2017.10.09 08:48 AM
[사진]tvN 제공
[사진]tvN 제공

에이핑크의 윤보미의 야근모드 비포, 애프터가 공개됐다.

윤보미는 10월 9일 밤 9시 30분에 첫 방송될 tvN 새 월화드라마 ‘이번 생은 처음이라’(극본 윤난중/연출 박준화/제작 스튜디오드래곤, MI)에서 데이터분석 전문가 ‘윤보미’ 역을 맡아 활약할 예정. 그런 가운데 안경과 세라복을 장착한 그녀가 180도 다른 비주얼로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극 중 윤보미는 스타트업 앱 개발 회사 ‘결혼 말고 연애’의 유일한 홍일점 직원. 시크한 성격으로 돌직구 화법이 주특기인 그녀는 ‘新팩트 폭격기’로서 대표 마상구(박병은 분), 디자이너 남세희(이민기 분)와 호흡하며 빅 재미를 선사할 것이라고.

특히 핑크색 세라복은 윤보미의 트레이드마크다. 앱 업데이트 마감으로 철야 야근 시기가 올 때면 이 의상이 필수복장이 된다고. “왜 마감 날에 꼭 이 옷을 입으시냐”는 남세희의 물음에 “이거라도 입고 있어야 제 정체성을 잃지 않을 것 같아서요”라며 무미건조하게 내뱉는 그녀의 모습은 짠함보다는 유쾌한 에너지를 전달할 전망이다.

이처럼 헝클어진 모습조차 깜찍한 단발머리와 동그란 안경, 핑크 마니아다운 의상까지, 윤보미는 개성 강한 캐릭터를 자연스레 소화하며 드라마의 활력소 역할을 톡톡히 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촬영 현장에서 그녀는 촬영 중간 중간 귀여운 동작을 취하는 등 특유의 비글미를 방출하며 분위기를 화기애애하게 만들고 있다는 전언. 하지만 큐 싸인이 떨어지면 곧장 드라마 속 윤보미가 되어 정색과 돌직구를 날린다고. 이에 그녀의 활약에 더욱 궁금증이 더해지고 있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