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카 in 호주' 엑소부터 워너원까지..방탄소년단, 2주 연속 1위

KSTARS 기사입력 2017.10.06 05:50 AM
[사진]Mnet '엠카운트다운' 방송화면 캡처
[사진]Mnet '엠카운트다운' 방송화면 캡처

역시 K-POP의 열기는 전 세계에서 뜨겁다. 어딜 가든, 아니 전 세계 여기저기서 케이팝을 비롯한 우리의 노래가 울려 퍼지고 있다.

지난달 22일부터 23일까지 이틀 동안 호주 시드니 쿠도스 뱅크 아레나에서 개최된 ‘KCON 2017 AUSTRALIA’의 콘서트가 5일 오후 6시부터 Mnet ‘엠카운트다운’을 통해 공개됐다. 오세아니아 지역에서 '케이콘'이 개최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올해의 ‘KCON 2017 AUSTRALIA’에는 총 2만 1천 명의 관객들이 모여 열화와 같은 성원을 보냈다. 글로벌 팬들 앞에 K팝의 진수를 선보이기 위해 참석한 그룹은 엑소, 걸스데이, 몬스타엑스, 빅톤, 업텐션, 우주소녀, 워너원, 펜타곤, SF9 등 총 9팀이다.

이번 콘서트에서는 가수들의 타이틀 곡 노래뿐만 아니라 동료 가수들의 인기곡을 대신 소화하는 스페셜 무대도 준비됐다. SF9이 엑소의 노래를, 빅톤이 방탄소년단의 노래를, 펜타곤이 갓세븐의 노래로 팬들과 소통했다.

이날 엑소는 ‘파워’와 ‘코코밥’, 걸스데이는 ‘I’ll be yours‘, 워너원은 ’에너제틱‘ 등의 무대를 소화했다.

한편 그룹 방탄소년단이 ‘DNA’로 2주 연속으로 1위를 차지했다. 청춘의 패기 넘치는 사랑의 마음을 표현한 타이틀 곡 ‘DNA’는 남녀가 태초부터 운명적으로 얽혀 있다는 메시지를 담고 있다. 일렉트로 팝을 기반으로 중독적인 휘파람 소리와 어쿠스틱한 기타 사운드가 귓가를 자극한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