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서와' 다니엘 친구들, 韓 야식체험 "골뱅이 맛있다"

KSTARS 기사입력 2017.09.13 12:05 PM
[사진]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방송화면 캡처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독일 친구들과 다니엘이 경주에서의 마지막 일정을 야식으로 마무리 한다.

14일(목) 방송 될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 다니엘과 독일 3인방은 경주 첫날의 일정을 마무리하고 숙소에서 한국식 야식과 함께 밤을 보냈다.

다니엘은 이날 한국 사람들이 자주 먹는 야식 중 하나인 골뱅이를 친구들에게 소개했다.

골뱅이를 처음 본 친구들은 강렬한 첫인상에 멈칫한 듯 보였지만, 맛을 보곤 이내 "맛있다"고 극찬을 아끼지 않았으며 한국인 못지않은 한식 사랑을 보여줬다.

한편, 친구들은 친구 다니엘이 독일서 가져온 고교 졸업앨범을 보며 예전의 나와 지금의 내가 어떻게 달라졌는지 추억여행을 시작, 다들 예전과는 많이 달라진 지금의 모습들에 신기해했다.

이를 본 MC들은 "진짜 어릴 때부터 사이가 좋았나 봐요", "다들 어렸을 때랑 똑같다"라 말하며 독일 4인방의 끈끈한 우정을 부러워했다.

독일 3인방과 다니엘의 경주 여행기는 14일 저녁 8시 30분 공개된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